인천마약퇴치운동본부
인천마약퇴치운동본부
HOME l LOGIN l 강사등록 l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HOME l 주요사업 l 활동사진

2019-08-30(16:58:01)/ 182.213.199.67

제목

 인천마약정책포럼 개최

작성자

 인천마퇴

조회

 69

분류

 



인천마약퇴치운동본부(본부장 최병원)와 인천시는 지난 2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수면위로 떠오른 마약문제, 우리의 역할과 나아가야 할 방향]이란 주제로 중독에서 예방 치료에 이르기까지 마약정책 포럼을 개최하였다.
포럼에 참석한 인천시 박종혁 문화복지위원장을 비롯 박규웅 건강체육국장, 김호삼 인천지방검찰청 강력부장검사, 장재인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이사장, 조상일 인천시 약사회장 등이 참석한 이날 포럼에서는 개회사에 이어 대학교수, 변호인, 의료기관 등 마약정책의 주제로 발표에 나섰다.

백진휘 인하대학교 의과대학교수의 [마약중독의 기전과 임상양상], 박진실 법률사무소진실 대표변호사의 [연계계 파문과 사법적 관점에서 본 마약중독], 천영훈 인천참사랑병원장의 [마약중독의 치료 및 재활] 등 각계각층의 다각적인 측면에서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패널토론에서는 좌장 최병원 인천마약퇴치운동본부장을 중심으로 박종연 중독치유연구소장, 남경애 인천마약퇴치운동본부 치료재활부본부장, 박정준 인천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 팀장, 천영훈 인천참사랑병원장, 이지영 한국교통방송 기자, 김혜경 인천시 보건의료정책과장 등 각 기관의 전문가들이 참석하여 현재 우리의 역할과 앞으로의 정책 방향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0


토론에서는 마약류중독에 대한 예방, 치료 및 재활을 이끌어 갈 수 있는 전문가의 양성이 중요하며, 처벌위주의 정책에서 벗어나 사법적으로 치료 및 재활을 강제할 수 있는 시스템이 마련되어야 한다는 주장과 함께 약물오남용교육이 비단 청소년들뿐만이 아닌 그들의 부모 및 교사 나아가서는 일반인들에 이르기까지 폭넓게 이루어져야한다는 의견을 제시하였다. 또한 박정준 인천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 팀장은 현장에서 수사하며 검거했던 사례들을 통해 합법적으로 처방 받은 약물(다이어트약 등..)이라도 인터넷 거래 또는 단순 지인과의 거래로 이어지면 위법이 되어 마약류사범이 될 수 있음을 알리고 주의를 당부하였다.

한편, 인천마약퇴치운동본부는 후원회 활성화를 위해서 2019년 8월 27일 인천 미추홀구 오페라단장 이도형과 협약을 맺어 ‘Talk Classic Concert’를 개최 할 예정이다.

 

love jesus

 
Untitled Document